애니060 - 타로,운세,사주,궁합,소문난 점집,060운세상담,전화상담,꿈해몽,토정비결,무속

  • 궁금하세요? 답답하신가요? 행복하지 않으세요? 같이 풀어가요. 백지장도 맞들면 가볍다네요. 같이 들어 드리겠습니다.
  • 안녕하세요 복생화입니다
    2000년 3월9일 월출산 큰 골에서 혼자 앉아 말운을 받았습니다.

    혼자 미쳐서 산으로 달린지 100일만이었습니다.

    저는 신굿을 하기전에 산기도를 먼저하였습니다.

    이것이 무불통신제자라고 합니다. 그러나 자랑스러운 것은 아닙니다.
    인간 세상으로 하면 양부모도 못 모신 아이죠 어차피 산신령님 제자이긴 합니다.
    접신굿은 혼자 산꼭대기에서 밤마다 혼자 가슴을 치고 울고 뛰면서 윌출산신령님과
    보낸것이 제일 큰 굿이 아니었나 싶습니다.
    그렇게 산에서 살다시피 하니 무얼 먹고 살라고 그러냐며
    조상가리도 하고 잡귀도 때어내야 한다고
    주변에서 걱정도많았읍니다.

    하지만 이미 산으로 향할 때 제정신이 아니었기에
    아무 말도 들으려 하지 않았습니다.
    오늘 생각하면 무식이군요.
    무식하면 용감하다고 누구말도
    안듣고" 겁이란 '무서움"이란
    자체를 모르고 튀었습니다.
    그것이 열심히 사는 것인줄로만 알고 그저
    부지런히 살면 사는 줄 알고 무엇이 답인 줄 모르니
    신령님 밥도 얌전히 안 먹었네요.
    문 열면 답답한 사람들 살기보단 죽었으면 좋겠다는 사람들..
    어떻게 이런 사람들만 보고 살아요?!
    언제돈벌어서 언제부자 돼요! 이제까지 고생만하구!
    저는 부모님도 일찍 돌아가셨고 남편도 일찍 북망산천으로 .....
    잃을 것 없다고 큰소리 쳤는데 그래도 잃을것이 또 잃을 것이 있더군요.

    뇌가 세조각이 났어도 살고 교통사고로 얼굴한쪽이다
    부서져도 오늘 이만큼 제초제를 먹었을때도
    망신살만..그 후 기도 열심히 다녔습니다.
    어느산이냐고 묻지 마세요. 전국산거의 다녔던거같네요.
    이젠 방에 앉아서 여러분의 궁금증을 같이 풀어보려 합니다.
    신령님 전에 전 툭 하면 가출을일삼는 딸래미 였네요.
    그래서 지어주신 돌아올 복 태어날 생 꽃 화 입니다 기억해주세요.
  • 신점상담
  • 229
  • 복생화
  • 선불제상담
  • 선결제 후,
  • 1688-5277 ▶
  • 0번 +
  • 229
  • 번 누름
  • (최고 45% 할인)
  • 후불제상담
  • 060-700-4600 ▶
  • 0 번 +
  • 229
  • 번 누름
  • (30초 1,300원 VAT별도)
  • 상담분야
  • 궁합/애정사주팔자가족/건강
  • 주요경력
  • 2000.3.9 영암 월출산에서 말문받음 , 2001.2.4 나주금성산 에서 가리굿 , 2001.9.3 상담 시작
  • 283 오늘도 감사합니다! 강건우 2019-09-14

    시간이 다되어 끊겨버렸습니다. 선생님이 가르쳐주신 3가지 열심히 하겠습니다. 남은 하루 잘 보내시고 항상 건강하세요!

  • 282 ?? 복생화 2019-09-14

    일단 상황을 말씀드리자면 11일오후추석전 인사온딸이 갑자기 아파서 전체 노쇼 발생하였읍니다 규정대로 따르겠읍니다

    또하나 13일 후기 제 기록은2017년2월 28일3분 12초 상담 건이있어요,그리고,처음엔 노트사용을 했는데 다쓰고 버리는것이 쉽지않은 일이[많은 분들에 사주를 함부러 버릴수가 없어서]어서 마카보드판 컴퓨터 앞에놓고 사용 합니다 ,다른 선생님 과 통화후에 잘못 올린 글이 아닌가싶네요 확인 부탁드림니다

  • 281 영 아니듯 이서현 2019-09-13

    잘못보시는것 같아야ㅡ

    음력날짜도 제대로 못찾으시고

    메모도 안하시고 점사보시는지

    몇번을 불러줘도

    자꾸 엉뚱한 날짜 얘기하시네요ㅠ

  • 280 [답변] 영 아니듯 복생화 2019-09-16

    2017년 2월,28일 3,12초통화 이서연 이있고,내앞에는컴퓨터와 마카보드판이 있으며,예전에는노트를 사용했는데 다쓴노트 페기시키는것도 쉬운일이 아니어서 마카보드판으로 바꾸어사용 하고있지요더상세히는 안올리겠읍니다 아직 고객님이 파악돼지 안았기에 어떤형식이던 피해를줄 우려가 있어서 요,관리팀에 확인 요청 하겠읍니다

  • 279 시간이 다되어서 끊어졌어요 고혜진 2019-09-08

    선생님 너무 감사합니다.

    비록시간이 다되어 끊어지긴 했지만 불안했던것이 선생님 상담으로 인해 마음이 한결편안해졌습니다.

    힘내서 출산잘하겠습니다

  • 278 [답변] 시간이 다되어서 끊어졌어요 복생화 2019-09-08

    순산하시고 건강하게 만나요,,

  • 277 선생님~ 초하루 자시 2019-09-07

    10(화) 오후2시 법률원 원장님(판사 출신 변호사, 국내 노동법 전문가로 손꼽힘)과 1:1 면담하게 되었습니다. 공들여 작성한 항고장은 미리 부위원장님 편에 전달했답니다. 또 하나, 건설사 사장님께서 마침 다른 사건의 고소인 자격으로 출석 하셨는데 (경감 사건 아님) 때마침 경감이 사장이라는 이야기를 듣고서 제 사건을 언급하며 관심을 보이더랍니다. 아직 국회 방문 일정이 안 잡혀서 (청문회 때문에 이번주는 넘겼어요) 연휴 전 간단히 경감에게 사진 자료만 전달하려 해요. 선생님 덕분에 잘 진전되고 있습니다. 또 연락드릴게요.

  • 276 [답변] 선생님~ 복생화 2019-09-07

    진행이 잘되고 있다니 다행 이네요,수고 하세요

  • 275 선생님과 함께 기도~ 초하루 자시 2019-08-31

    선생님, 오늘 상담 덕분에 진흙탕이 되었던 마음의 혼탁함과 조급함을 비우고 다시 잡게 됩니다. 9월 5-6일경 국회의원실 보좌관 (건설사가 고발할 당시 도움 주신) 을 만날 예정인데 검찰, 경감 측에 (일본도 가능하다면 추가) 공문을 보내달라 하려합니다. 그래서 쉽게 접지 못하도록, 많은 사건들 속에서 묻히지 못하도록 의식을 환기시킬 수 있다면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. 오늘 경감과 소통이 안되었기에 다음주에 다시 전화를 할까, 기다려야 할까 고민됩니다. 10월에 부탁 안해도 될 것 같다 하시니 10월에 합의 개시가 되면 좋겠습니다.

  • 274 [답변] 선생님과 함께 기도~ 복생화 2019-08-31

    네 ,기도 정성껏 하겠읍니다 몸은 바빠도 마음은 시간을 보내는여유를 ,,그것이 또하나의지혜일까 싶네요.

상담예약을 2타임(34분), 3타임(51분) 연속예약 하시면 연속상담 가능하오니 시작, 종료시간을 확인하세요.